방문을 환영합니다.
미주 한인 뉴스
조회 수 96 추천 수 0 댓글 0

Peak 때 구입 후 이자 하락하면 재융자할 계획 세운 사람들 많아
하지만 주택가격 감소해 Equity↓, 당분간 재융자 가능성 거의 없어
재정적인 여유없지만 재융자 기대하고 주택구입한 사람들, 당혹

Photo Credit: ReallyList.com

 

 

11.jpg

 

 

LA를 비롯한 남가주 주민들 중 최근 1~2년 사이 주택가격이 정점에 있을 때 주택을 구입한 경우가 많은데 최근에 주택가격 하락이 계속돼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다소 부담되는 주택가격과 높은 모기지 이자율에도 불구하고 가까운 장래에 연방준비제도의 금리인상폭이 내려가고 궁극적으로 금리인상이 중단되면 재융자를 받는다는 것이 남가주 주택구입자들 계획이었다고 LA Times는 전했다.

 

 

그런데 계속 오를 줄 알았던 주택가격이 내려가면서 10년만에 처음으로 하락하는 상황을 맞게되자 Equity도 내려가면서 재융자를 받을 수없게 된 것이다. 

주형석 기자입니다.

주택가격이 지속적으로 내려가면서 Equity가 하락해 재융자(Refinancing)에 어려움을 겪는 주택 소유주들이 늘고 있다.

Equity는 주택의 Market Value에서 모기지 금액을 제외한 부분으로 주택 소유주가 보유한 주택의 실제 자산이라고 할 수있다.

따라서 주택을 구입하고 주택가격이 오르면 Equity는 늘어나지만 그 반대로 주택가격이 내려가면 그만큼 Equity는 줄어든다.

최근 주택 구입을 한 소유자들은 주택가격 하락을 예상치 못했고 그러다보니 현재 상황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하고 있다.

LA Times는 Canoga Park에서 콘도미니엄 한 채를 얼마전 구입한 마이클 호킨스, 크리스틴 호킨스 부부를 사례로 들었다.

호킨스 부부는 처음부터 재융자를 염두에 두고 재정적으로 다소 무리하게 Canoga Park 콘도를 구입했다.

주택 구입 후 1~2년 사이 금리인상이 멈추고 이자율이 내려가면 새로운 조건으로 융자를 받아서 페이먼트 액수를 줄인다는 계획이었다.

그 계획은 주택가격 하락으로 Equity가 내려가면서 벽에 부딪혔다.

호킨스 부부는 수개월전인 지난 가을 콘도를 구입했는데 쇼핑, 외식, 휴가 등을 모두 포기하는 방법을 통해서 간신히 월 페이먼트를 지급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같은 극단적인 생활을 1~2년이면 끝낼 수있을 줄 알았는데 이제 당분간 계속해서 기존의 월 페이먼트를 갚아야 한다.

LA Times는 호킨스 부부와 비슷한 주택구입자들이 상당한 숫자에 달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올해(2022년) 주택을 구입한 사람들 거의 대부분 모기지 조건이 좋지 않다는 것을 이해하면서도 주택 구입 후 새로운 모기지로 갈아탈 수있다고 보고 무리한 주택 구입을 감행한 것인데 그것이 독이되고 있다.

모기지 서비스 회사 Black Knight 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 5월 Equity가 절정을 이룬 후 7개월 연속 떨어지고 있다.

Equity는 지난 5월 이후 현재 12월까지 7개월 동안 무려 1조 5,000달러에 달하는 천문학적 금액이 줄어들었다.

게다가 주택 가치가 모기지 대출금보다 더 낮아지는 이른바 ‘깡통주택’도 최근 들어 계속 증가하면서 수개월만에 전국적으로 두 배가 넘는 45만여채에 달하고 있다.

주택을 구입할 때 예상했던 흐름과는 전혀 다르게 주택가격이 하락하는 상황으로 이어지면서 남가주 주택구입자들 계획이 어긋나고 있는 모습이다. 

 

 

 

출처 : 남가주 주민들, 집값 하락에 전전긍긍.. Refinancing 불가능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6 한인 뉴스 “메디캘 갱신 놓치면 혜택 박탈” report33 2023.03.28 40
295 한인 뉴스 [펌] 최근 졸업생 연봉 조사, 연봉 상위 전공은 지니오니 2023.03.21 42
294 한인 뉴스 [펌] 향후 10년 간 수요가 꾸준할 대학 전공은 지니오니 2023.03.15 36
293 한인 뉴스 [펌] 컬럼비아대, SAT ACT점수 제출 선택 영구화 지니오니 2023.03.09 35
292 한인 뉴스 [펌] 2023 KSEA National Mathematics and Science Competition (NMSC) Announcement 지니오니 2023.03.02 55
291 한인 뉴스 [펌] SAT 등 2023년 대입 표준시험이 시작됩니다. 지니오니 2023.03.01 22
290 한인 뉴스 [펌] 미래 커리어 성공을 위한 6가지 필수 기술 지니오니 2023.02.22 33
289 자바 뉴스 매직쇼·어패렬쇼 개막… 한인 의류업계 LV(라스베가스) ‘총집결’ file report33 2023.02.16 405
288 자바 뉴스 회사 기밀 유출 한인에 “ 450만불에 배상 “ 판결 report33 2023.02.16 240
287 한인 뉴스 [펌] 5월 시행 AP시험, A학점의 가치를 좌우한다 지니오니 2023.02.15 15
286 한인 뉴스 [펌] GPA 3점대, 실망이 아니라 전략이 필요하다 지니오니 2023.02.08 20
285 한인 뉴스 [펌] 사립대냐 공립대냐 선택시 고려사항은 지니오니 2023.02.01 22
284 한인 뉴스 [펌] 고교생 Summer Research 추천 프로그램 지니오니 2023.01.25 27
283 한인 뉴스 [펌] 명문대가 입학사정에서 고려하는 탁월함이란 지니오니 2023.01.18 31
282 한인 뉴스 [펌] SAT, ACT 최근 응시 현황은 어떨까요? 지니오니 2023.01.10 35
281 한인 뉴스 [펌] 2023년 시작... 올해 계획을 세워 보자 지니오니 2023.01.04 48
280 한인 뉴스 손웅정 씨 “손흥민 아직 ‘월드클래스’ 아냐” file report33 2022.12.15 70
» 한인 뉴스 남가주 주민들, 집값 하락에 전전긍긍.. Refinancing 불가능 file report33 2022.12.15 96
278 한인 뉴스 코로나+독감+RSV 트리플데믹 확산 ‘어린이 병상부족 심각, 초비상’ file report33 2022.12.13 45
277 한인 뉴스 코로나19 실업 수당 사기로 70만 달러 이상 챙긴 래퍼..6년 이상 징역형 2 file report33 2022.12.09 96
276 한인 뉴스 [월드컵] 크로아티아, 승부차기로 브라질 꺾고 4강 진출 file report33 2022.12.09 58
275 한인 뉴스 ‘신종 은행수표 사기’ 한인, 징역 22개월 file report33 2022.12.07 85
274 한인 뉴스 [펌] 조기전형 SAT, ACT 시험 점수 제출 현황은 1 지니오니 2022.12.07 56
273 한인 뉴스 CA주, 흑인 거주자에게 1인당 $223,200 배상 file report33 2022.12.05 43
272 한인 뉴스 대한민국 브라질에 4:1패 .. 그래도 잘싸웠다 한국 1 file report33 2022.12.05 42
271 한인 뉴스 (속보) 한국, 12년만의 월드컵 16강 진출! 포르투갈에 2-1 승 1 file report33 2022.12.02 34
270 한인 뉴스 LA, 겨울폭풍 영향권 들어.. 오늘과 3일(토) 비온다 file report33 2022.12.01 21
269 한인 뉴스 [펌] 대학 정기 전형 최종 점검은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지니오니 2022.11.29 32
268 자바 뉴스 펜타닐, LA 거리에서 급격히 확산되고 있는 상황 file report33 2022.11.29 83
267 한인 뉴스 한국, 가나에 3-2 패배.. 1무1패, 월드컵 2차전 저주 계속 file report33 2022.11.29 25
266 한인 뉴스 LA 한인타운 한복판, 어젯밤 총격.. 20대 남성 숨져 file report33 2022.11.24 44
265 한인 뉴스 [현장 르포] 한인타운 치안, 이대로 괜찮은가 report33 2022.11.24 35
264 한인 뉴스 오늘(21일) 새벽 LA한인타운 한식당서 화재 발생 file administrator 2022.11.22 33
263 한인 뉴스 라디오코리아 대규모 월드컵 응원전, 올해는 불발 (11.18. 22 radiokorea) file report33 2022.11.18 44
262 한인 뉴스 [속보] LA시장 선거 캐런 배스 연방 하원의원 당선! 1 file report33 2022.11.17 43
261 한인 뉴스 LA Target 매장 노숙자 흉기 난동 피해 여성은 한국 승무원 (11.16.22 radiokorea) 1 file report33 2022.11.17 57
260 한인 뉴스 [펌] 작년 UC 합격은 전공과 캠퍼스 선택이 좌우했다 1 지니오니 2022.11.16 48
259 한인 뉴스 랄프스 마켓서 ‘인종차별 폭언’ 항의 시위 file report33 2022.11.14 35
258 한인 뉴스 랄프스 마켓서 '인종차별 폭언' 파문 file report33 2022.11.11 28
257 한인 뉴스 헐리우드 대치극, 101번 프리웨이 양방향 전차선 폐쇄 file report33 2022.11.11 32
256 한인 뉴스 LA 시장 선거, 박빙.. 릭 카루소, 근소한 차 리드 file report33 2022.11.09 41
255 한인 뉴스 LA카운티에서 20억 4천만 달러 파워볼 당첨자 나왔다! 2 file report33 2022.11.08 51
254 한인 뉴스 [펌] 졸업 후 초봉이 최고인 전공은 무엇일까요? 1 지니오니 2022.11.08 47
253 자바 뉴스 12일 헐리우드서 ‘김치 페스티벌’ 열린다 (11.07.22) 1 file report33 2022.11.07 53
252 한인 뉴스 LA 등 남가주, 오늘부터 3일간 겨울폭풍 영향권에 들어 (11.07,22) file report33 2022.11.07 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65 Next
/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