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미주 한인 뉴스
조회 수 17 추천 수 0 댓글 0

美 가장 비싼 거주 지역 10곳 중에서 CA 지역 4곳

San Jose-S.F.-LA/Long Beach-OC 등이 가장 비싼 지역들
주택-Utility-식료품-교통-의료-잡화-서비스 등 비용 고려
CA 4개 지역 올 2분기 생활비, 전국 평균 대비 47~75% 높아

Photo Credit: Andre Benz on Unsplash, Ferdinand Stöhr on Unsplash

미국에서 거주하기에 가장 비싼 10곳 중 4곳이 CA 주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San Jose와 S.F., LA/Long Beach 그리고 Orange County 등이 미국에서 가장 거주하기 비싼 10곳 지역에 포함됐는데 주택, Utility, 식료품, 의료, 잡화, 서비스 등의 비용을 기준으로 이 들 CA 4개 광역권은 올해(2023년) 2분기 생활비가 전국 평균에 비해서 47%에서 75%까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주형석 기자입니다.    CA 지역 주거 비용이 대단히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CCER, Council for Community and Economic Research는 미국 내 274개에 달하는 도시 지역을 조사했다.

각 도시 지역마다 얼마나 많은 거주 비용이 드는지를 비교해 비싼 도시부터 순위를 매긴 것인데 CA 주 도시 지역이 대거 포함됐다.

전국에서 가장 비싼 거주 지역 10위 이내에 CA 주 도시 지역이 거의 절반에 가까운 4곳이나 포함된 것으로 조사됐다. 

CA 주에서 가장 비싼 거주 지역 10위 이내에 들어간 곳은 San Jose와 S.F., LA/Long Beach, 그리고 Orange County 등이다.

San Jose는 전국 평균치보다 무려 174.9%나 높아서 CA 주 도시 지역에서 가장 거주 비용이 비싼 것으로 확인됐다.

그 다음으로는 S.F.로 전국 평균치에 비해 169.6%가 높았다.

2개 북가주 지역이 압도적으로 거주 비용이 비쌌고 이어서 LA/Long Beach가 148.8%, Orange County가 147%였다.

San Diego도 140%로 나타나 역시 거주 비용이 대단히 비쌌고 Oakland 136.4%, Sacramento 117.9%, Stockton 117.6%, Modesto 113%, Bakersfield 111.5% 등의 순서였다.

이같은 순위를 매긴 기준은 주택, Utility, 식료품, 교통, 의료, 잡화, 서비스 등의 각 지역에서 거주와 관련한 각 가격을 비교한 결과다.
 

전국에서 가장 비싼 거주 지역 10위 안에 들어간 CA 4개 도시 지역은 올해(2023년) 2분기 생활비가 전국 평균치보다 47%~75% 더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 CCER이 실시한 연구 조사는 상위 소득자들에 초점이 맞춰졌지만 CA 주에서 저렴하게 거주할 수있는 주택이나 아파트 부족 현상이 더 심해져 거주 비용이 비쌀수록 저소득층이 오히려 타격을 많이 받고 있었다.

임대 주택 관련한 조사 기관인 RentCafe가 별도로 실시한 조사에서도 CA 지역 평균 거주 비용이 전국 평균에 비해 약 42%가 비쌌다.

CCER과 비슷한 결과여서 CA 주 거주 비용이 비싸다는 것이 확인된 셈이다.

RentCafe에 따르면 CA 지역 주거비는 전국 평균치보다 101% 비쌌고 교통비 27%, Utility 비용 22%, 음식비 17% 등으로 더 높았다.

CA 일부 해안가 도시들은 코로나 19 팬데믹 기간 동안에 인구는 감소했지만 주택 가격은 더 오른 것으로 나타나 대조를 이뤘다.

지난 6월30일 현재 LA 지역 주택중간가격은 975,333달러로 5년전 가격에 비해서 무려 30% 이상 뛰어오른 것으로 분석됐다. 

 

 

 

출처: 美 가장 비싼 거주 지역 10곳 중에서 CA 지역 4곳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61 한인 뉴스 미국 대형 건강보험사들 일반복제약에도 최소 3배, 최대 100배 바가지 report33 2023.09.19 15
2660 한인 뉴스 유명투자자 그랜섬, 주가 폭락 경고.. "18개월내 침체 확률 70%" report33 2023.09.19 17
2659 한인 뉴스 유권자 44% "바이든 재선돼도 임기 못 채울 것" report33 2023.09.19 16
2658 한인 뉴스 "남극 바다 얼음, 역대 최소 면적" report33 2023.09.19 16
2657 한인 뉴스 뉴욕 롱아일랜드서 한국문화의 날.. 주민 500명 몰려 report33 2023.09.19 13
2656 한인 뉴스 NFL LA 램스, SF 훠티나이너스에게 30:23으로 분패, 1승 1패 report33 2023.09.19 12
2655 한인 뉴스 '동시파업' 3대 자동차노조, 포드와 협상재개 report33 2023.09.19 13
2654 한인 뉴스 10대 소녀가 기내 일등석 화장실에서 발견한 '몰래카메라' report33 2023.09.19 16
2653 한인 뉴스 뉴욕 노숙자에서 재즈 거장된 색소폰 연주자 찰스 게일 별세 report33 2023.09.19 16
2652 한인 뉴스 생선 먹고 박테리아 감염돼 사지 절단한 CA주 여성 report33 2023.09.18 16
2651 한인 뉴스 美 설리번·中 왕이 12시간 '몰타 회동'.."솔직·건설적 대화" report33 2023.09.18 15
2650 한인 뉴스 멕시코 마약왕 '엘 차포' 부자, 나란히 美 교도소에 수감 report33 2023.09.18 18
2649 한인 뉴스 한국 외식업체, LA 찍고 가주 전역으로 report33 2023.09.18 13
2648 한인 뉴스 지구 우승 확정한 다저스, 10안타 3홈런 폭발→3연승 질주…NLDS 직행 보인다 [LAD 리뷰] report33 2023.09.18 18
2647 한인 뉴스 LA 에인절스 “쇼헤이 오타니, 시즌 아웃.. 잔여 경기 결장” report33 2023.09.18 12
2646 한인 뉴스 LA 한 아파트에 4인조 무장강도단 침입, 4명 모두 체포 report33 2023.09.18 15
» 한인 뉴스 美 가장 비싼 거주 지역 10곳 중에서 CA 지역 4곳 report33 2023.09.18 17
2644 한인 뉴스 LA 개솔린 가격 폭등세, 하루만에 무려 8.5센트 올랐다 report33 2023.09.18 12
2643 한인 뉴스 LA 다운타운 명물 ‘코비 벽화’, 건물주 제거 요구로 사라질 위기 report33 2023.09.18 12
2642 한인 뉴스 그렉 애벗 텍사스 주지사, 조 바이든 대통령 맹비난 report33 2023.09.18 16
2641 한인 뉴스 조 바이든 캠프, “트럼프와 재대결이 필승 카드” 자신감 report33 2023.09.18 12
2640 한인 뉴스 [리포트] ATL, 엽기 살인사건에 '충격'에 빠진 한인사회 report33 2023.09.18 122
2639 한인 뉴스 [리포트] CA주 아파트 공실률 증가에 렌트비 하락세! report33 2023.09.18 15
2638 한인 뉴스 대통령실 "충격적 국기 문란"...文 정부 인사들 "짜 맞추기 조작 감사" report33 2023.09.18 16
2637 한인 뉴스 "머스크, 우크라전 개입 문제 심각"..상원 군사위 조사 착수 report33 2023.09.18 10
2636 한인 뉴스 휴 잭맨, 13살 연상 부인과 결혼 27년 만에 결별 report33 2023.09.18 15
2635 한인 뉴스 공항 보안 검색대 직원 승객 수화물에서 현금 훔치다 덜미 report33 2023.09.18 25
2634 한인 뉴스 모르몬 성지 '솔트레이크 시티' 두번째 겨울올림픽 추진 report33 2023.09.18 16
2633 한인 뉴스 타이어에 펜타닐 수십만 정 .. 프레즈노서 마약 불법 운반 남성 적발 report33 2023.09.18 13
2632 한인 뉴스 미국 사상 첫 3가지 백신 동시접종 시대 돌입 ‘새 코로나, 독감, RSV 백신’ report33 2023.09.18 10
2631 한인 뉴스 시진핑 "문화민족 이미지 고양시켜 미국 앞선다" report33 2023.09.18 12
2630 한인 뉴스 바이든, 누구도 파업 원치 않아 .. 자동차 업계 더 내놓아야 report33 2023.09.18 13
2629 한인 뉴스 LA자매도시, 한국은 어디? 당근 부산이지예! report33 2023.09.18 18
2628 한인 뉴스 LA차이나타운 부티크 아시안 직원 구타 당해! report33 2023.09.18 11
2627 한인 뉴스 CA주 5일 유급 병가안 상·하원 통과 report33 2023.09.15 17
2626 한인 뉴스 "바이든이 아들과 부정부패 연루? 증거 대봐라" report33 2023.09.15 22
2625 한인 뉴스 바이든 대통령 아들, 3개 중범죄 혐의로 기소 report33 2023.09.15 11
2624 한인 뉴스 [리포트] CA주 과속 카메라 법안 상·하원 통과 report33 2023.09.15 15
2623 한인 뉴스 영국 반도체업체 Arm 나스닥 상장 첫날 10%대 급등세 report33 2023.09.15 17
2622 한인 뉴스 테슬라, 수퍼 컴퓨터 Dojo 효과 주당 400달러 간다/엔비디아, 과소평가 650달러까지 예상 report33 2023.09.15 20
2621 한인 뉴스 美 전기차 100만대 판매에 10년…200만→300만대는 불과 1년 report33 2023.09.15 11
2620 한인 뉴스 한인 인구 200만명 넘었다 report33 2023.09.15 16
2619 한인 뉴스 어바인 지역 마켓서 장보는 사이 쇼핑카트 위 지갑 ‘슬쩍’ report33 2023.09.15 11
2618 한인 뉴스 LA 한인타운에서 흉기 난동 괴한, LAPD에 사살돼 report33 2023.09.15 14
2617 한인 뉴스 파워볼, 또 1등 불발.. 당첨금 규모 6억달러에 육박 report33 2023.09.15 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66 Next
/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