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미주 한인 뉴스
조회 수 104 추천 수 0 댓글 0

[리포트] 미국인 10명 중 6명 하루 벌어 하루 먹고산다

Photo Credit: unsplash

[앵커멘트]

미국인 10명 중 6명이나 ‘living paycheck to paycheck’, 하루하루 근근이 생활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적절한 수준의 데이터 보안을 원하시나요? 자세히 알아보세요

 

지난 1년간 물가 상승률이 4% 가까이 떨어졌지만 주민들의 살림은 여전히 빠듯하기만 합니다.

김신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장기간 이어진 인플레이션 상승세가 한풀 꺾였지만 물가는 여전히 높아  미국인들의 형편이 빠듯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국 성인 10명 중 무려 6명이 생활을 위해 월급을 전부 다 써야 하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개인 간 (P2P) 금융대출 회사 렌딩클럽 (LendingClub) 설문조사 결과 지난달 (8월) 기준, 하루 벌어 하루 먹고사는 미국인은 59.8%에 달했습니다.

19%의 응답자들은 벌이보다 높은 청구서 지출 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소득 별로 살펴보면 연 소득 5만 달러 이하인 저소득층의 경우 10명 중 약 8명이 하루 벌어 하루 사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 소득 5만 달러에서 10만 달러 사이 중간 소득층은 10명 중 약 6명이 이에 해당됐습니다.

주목되는 점은, 이러한 현상이 저소득층에게만 국한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연봉 10만 달러가 넘는 고소득층 중에서도 45%가   다음 월급이 나오기 전 그 달 봉급을 모두 소진한다고 답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인플레이션 냉각 조짐에도 소비자 물가 지수는 갈수록 높아지는데 임금 인상이 이를 따라가지 못하면서 주민들의 삶이 팍팍해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실제 이번 보고서와 별개로 미국인 70%가 재정적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것으로 CNBC의 금융신뢰도 조사 결과 나타났습니다.

이는 주로 인플레이션, 금리 상승, 저축 부족에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미국인들의 현재 저축률도 낮은 수준으로 소득이 낮을수록 저축이 더 빨리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성인 45%만이 긴급 자금을 마련하고 있지만 이 중 26%는 5천 달러를 넘지 못하는 수준입니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현상이 계속되면 소비 심리가 위축돼 결국 경기 침체로 이어질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연방준비제도에 따르면 지난 1년간 소비자물가는 3.7% 상승했습니다.

 

 

 

출처: [리포트] 미국인 10명 중 6명 하루 벌어 하루 먹고산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18 한인 뉴스 [펌] 대입 컨설턴트 선택 전 꼭 확인해야 할 5가지 지니오니 2024.05.22 12
2917 한인 뉴스 [펌] 대학 결정 시 부모의 역할은 어디까지일까? 지니오니 2024.05.16 33
2916 한인 뉴스 [펌] 하버드 vs 스탠포드 둘 다 붙으면 어디를 갈까? 지니오니 2024.05.08 79
2915 한인 뉴스 [펌] 2024년 UC 계열 지원 결과...대기자라면 이렇게 준비하자 지니오니 2024.05.01 102
2914 한인 뉴스 [펌] 갈수록 힘 받는 SAT와 ACT...하버드도 의무화 지니오니 2024.04.24 141
2913 한인 뉴스 [펌] 올해 IVY리그 합격생 공통점...높은 내신·구체적 활동 지니오니 2024.04.17 156
2912 한인 뉴스 [펌] 아이비리그 8개 대학 모두 합격...하버드 진학 예정 리아 최 지니오니 2024.04.11 205
2911 한인 뉴스 [펌] UC대학 대기자명단 오르면 성취•성적향상 서류 추가 가능 지니오니 2024.04.03 210
2910 한인 뉴스 [펌] 내향적 성격엔 데이터 직종이 최적...고소득 직업 발표 지니오니 2024.03.29 175
2909 한인 뉴스 [펌] 세 딸을 하버드 보낸, 그 엄마 비밀...황소수학 비법은? 지니오니 2024.03.20 160
2908 한인 뉴스 [펌] 머리 좋은데 공부는 안 한다? 십중팔구 이말이 문제다 지니오니 2024.03.13 141
2907 한인 뉴스 [펌] 5월 6일부터 2주간 일제히 AP 시험…디지털 응시 과목 알고 준비해야 지니오니 2024.03.07 124
2906 한인 뉴스 [펌] '하버드' 합격 순간, 그리고 그들이 원한 건... 지니오니 2024.02.28 121
2905 한인 뉴스 [펌] UGA 의대 2026년부터 신입생 받는다 지니오니 2024.02.21 205
2904 한인 뉴스 [펌] FAFSA 대란 파장… UC 대학 통보일 연기 지니오니 2024.02.14 89
2903 한인 뉴스 [펌] SAT의 부활...명문대 잇따라 재도입 지니오니 2024.02.07 85
2902 한인 뉴스 [펌] CTC <자녀세금크레딧> 대상자 소득세 신고 미루는 게 유리 지니오니 2024.01.31 91
2901 한인 뉴스 [펌] 2024년 대입 지원, 트렌드를 미리 알고 준비하자 지니오니 2024.01.24 92
2900 한인 뉴스 [펌] 130만불 장학금 비결, 검색만 잘해도 된다 지니오니 2024.01.18 89
2899 한인 뉴스 [펌] 미국도 의대진학 열풍...USC교수 무료 세미나 개최 지니오니 2024.01.10 69
2898 한인 뉴스 [펌] 가급적 많은 과외활동에 관심·참여해야 지니오니 2024.01.04 162
2897 한인 뉴스 [펌] 하버드 인기 시들? 조기지원자 17% 감소 지니오니 2023.12.27 62
2896 한인 뉴스 [펌] FAFSA 작성시 알아야 할 것...가급적 빨리 완료해야 혜택 지니오니 2023.12.20 60
2895 한인 뉴스 [펌] 대입서 좋은 추천서 받으려면, "끈기·진실성·자원 활용 능력 보여줘야" 지니오니 2023.12.13 27
2894 한인 뉴스 [펌] 하버드 연구 "인간관계가 성공 비밀"...스펙 이전 인성 갖춘 자녀로 길러야 지니오니 2023.12.07 31
2893 한인 뉴스 [펌] IT시대 핫한 전문직 전공...인포메이션 시스템스 지니오니 2023.11.29 36
2892 한인 뉴스 [펌] 특별한 '자신' 소개...입학사정관 사로잡는 에세이 쓰는 방법 지니오니 2023.11.27 25
2891 한인 뉴스 [펌] UC지원 어떻게 하나..이것만은 알아두자 지니오니 2023.11.08 44
2890 한인 뉴스 [펌] 좋은 여름방학 프로그램 접수는 시작됐다 지니오니 2023.11.01 42
2889 한인 뉴스 [펌] 지금은 대학 입학지원서 접수 시즌 지니오니 2023.10.25 44
2888 한인 뉴스 [펌] "이럴 거면 학교가지마"...하버드 보낸 엄마의 경고 지니오니 2023.10.19 63
2887 한인 뉴스 [펌] 학비가 비싼 TOP 10 대학, 랭킹 30위권에 지니오니 2023.10.11 55
2886 한인 뉴스 [펌] 이번 주는 '리버럴 아츠 칼리지' (LAC) 순위입니다 지니오니 2023.10.04 78
2885 한인 뉴스 연방 의회 임시예산안 처리 계속 난항…정부 셧다운 초읽기 report33 2023.09.30 151
2884 한인 뉴스 며느리는 추석 밥상 뒤엎고 법정 간다 report33 2023.09.30 42
2883 한인 뉴스 [속보] 다이앤 파인스타인 CA 연방상원의원, 사망 report33 2023.09.30 34
2882 한인 뉴스 [리포트] 높은 주거비용에 캡슐주택까지 생겨나는 CA주 report33 2023.09.30 53
2881 한인 뉴스 테크기업 종사자 평균 연봉 작년보다 3% 줄어 report33 2023.09.30 43
2880 한인 뉴스 LA랜드마크 '윌셔 그랜드 센터' 꼭대기에 태극기와 성조기 오른다! report33 2023.09.30 29
» 한인 뉴스 [리포트] 미국인 10명 중 6명 하루 벌어 하루 먹고산다 report33 2023.09.30 104
2878 한인 뉴스 내년 소셜 시큐리티는 얼마나 오를까? report33 2023.09.30 25
2877 한인 뉴스 '해리포터 호그와트 교장' 마이클 갬본 별세.. 향년 82세 report33 2023.09.30 35
2876 한인 뉴스 ‘KYCC, SM엔터 설립자 이수만 회장’ LA시 환경 개선 프로젝트 론칭 report33 2023.09.30 27
2875 한인 뉴스 파사데나서 메트로 열차-승용차 충돌..기관사, 운전자 부상 report33 2023.09.30 29
2874 한인 뉴스 연방 셧다운시 이민비자 업무 직격탄 ‘적체, 지연사태 악화’ report33 2023.09.30 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5 Next
/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