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미주 한인 뉴스

미국 부모나 가족들과 함께 사는 젊은층 근 절반으로 급증 ‘80여년만에 최고’

18세에서 29세 사이 45% 부모나 가족들과 함께 살고 있다
지난해 주택구입자들 중에서도 부모세대인 베이비 부머들이 가장 많아

Photo Credit: pexels

미국서 부모나 가족들과 함께 살고 있는 젊은 층이 경제적 이유로 급증하고 있다

18세에서 29세 사이는 무려 45%나 부모나 가족들과 함께 살고 있다고 답해 1940년대이후 80여년만 에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팬더믹에서 탈출했어도 물가급등을 비롯한 경제난으로 부모나 가족들과 합쳐 한집에서 살고 있는  미국 젊은 층이 급증하고 있다고 CBS 뉴스가 보도했다

해리스 여론조사 결과 18세에서 29세 사이의 미국 젊은 층은 45%나 현재 부모 또는 가족들과 함께 살고 있다고 답했다

이는 1940년대 이후 80여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CBS 뉴스는 밝혔다

제트세대와 밀레니얼 세대들은 60%나 최근 2년간 돈문제 때문에 예전에 가족들과 함께 살던 집으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부모들 집으로 귀환하는 일종의 캥커루 족들은 이미 팬더믹 기간에 급증한 바 있으나 코로나 사태가 완화됐어도 곧바로 물가급등을 비롯해 고물가, 고금리가 겹쳐 있어 부모 또는 가족들과 함께 합쳐서 사는 젊은 층이 대폭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CBS 뉴스는 분석했다

부모집으로 되돌아온 젊은 자녀들은 “집값이 너무 비싸고 학자융자금은 아직도 많이 남아 있으며 물가급등과 경제개선이 미흡해 부모집 귀환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부모집을 포함해 가족들과 살던 옛집으로 귀환한 이유로는 40%가 저축을 위한 것이고 30%는 혼자 로는 생활능력이 안되기 때문으로 대답했다

19%는 빚을 갚기 위한 것으로 밝혔고 16%는 비상금을 마련하기 위해, 10%는 실직했기 때문으로  밝혔다

가족들과 함께 살고 있는 미국민들은 40%나 행복하다고 응답했으며 33%는 스마트한 선택이었다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미국에서는 함께 사는 형태로 바꾼 가구 가운데 자녀가 집을 마련해 부모를 모시기 보다는 부모집으로 돌아오는 자녀들이 많은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지난해에 주택구입자들 중에서 부모세대인 베이비 부머들이 39%를 차지해 모든 세대중에서 가장  많은 기현상을 보였다

부모세대는 은퇴후에 살던 집을 줄이는게 통상적인 모습이지만 자녀들이 돌아와 보다 큰집을 마련하 는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반면에 자녀세대인 밀레니얼의 주택구입은 전체에서 28%로 베이비 부머들 보다 크게 적었다  

 

 

 

출처: 미국 부모나 가족들과 함께 사는 젊은층 근 절반으로 급증 ‘80여년만에 최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61 한인 뉴스 자동차노조, 파업 확대하나?.. 대선 앞두고 '존재감' 부상 report33 2023.09.30 20
2860 한인 뉴스 앤젤리나 졸리, 패션 디자이너 변신.. "상처 치유 과정" report33 2023.09.30 15
2859 한인 뉴스 한미연합회, 한미동맹 70주년 기념식 개최 report33 2023.09.28 20
2858 한인 뉴스 "아이폰15 프로·맥스 쉽게 과열.. 이용자 불만" report33 2023.09.28 18
2857 한인 뉴스 내달부터 브루클린도 음식물 쓰레기 분리 배출 report33 2023.09.28 12
2856 한인 뉴스 뉴저지 내년 최저임금 시간당 15불 넘어 report33 2023.09.28 16
2855 한인 뉴스 메타, MR 헤드셋 '퀘스트3' 공개.. 애플과 경쟁 예고 report33 2023.09.28 8
2854 한인 뉴스 내로남불 비벡 라마스와미 “H-1B 비자 프로그램 끝낼 것” report33 2023.09.28 15
2853 한인 뉴스 '자진 월북후 추방' 킹 이병, 북한서도 골치덩어리 취급 report33 2023.09.28 18
2852 한인 뉴스 美고금리 장기화에 - 원·달러 환율, 하루 만에 연고점 또 경신...장중 1,356원 report33 2023.09.28 9
2851 한인 뉴스 원유재고 감소에 국제유가 3%대 급등.. 13개월 만에 최대 report33 2023.09.28 10
» 한인 뉴스 미국 부모나 가족들과 함께 사는 젊은층 근 절반으로 급증 ‘80여년만에 최고’ report33 2023.09.28 22
2849 한인 뉴스 사우스LA 걸친 크렌셔 블러바드 ‘경제 개발 위한 인센티브 구역’ report33 2023.09.28 15
2848 한인 뉴스 제철소도 No탄소 배출 .. 미 최대 제철사 도전! report33 2023.09.28 13
2847 한인 뉴스 LAPD무어 국장, “새로운 무보석금 제도 시행은 치안 약화의 지름길” report33 2023.09.28 19
2846 한인 뉴스 빅토리아 시크릿의 변신.. '마른 몸매' 편견 벗고 다큐로 돌아왔다 report33 2023.09.28 18
2845 한인 뉴스 한국 노인, 미국 사람들보다 '훨씬 오래, 튼튼하게' 산다 report33 2023.09.28 18
2844 한인 뉴스 한국에서 태어난 아기는 천연기념물? report33 2023.09.28 11
2843 한인 뉴스 바이든, 트럼프 재임때 공장폐쇄 .. 자동차 노조 공략과 트럼프 직격 report33 2023.09.28 7
2842 한인 뉴스 고금리 장기화에 저신용기업 대출 부실화 우려 증가 report33 2023.09.28 9
2841 한인 뉴스 LAUSD, ‘코로나 19 백신 의무화 정책’ 2년여만에 폐지 report33 2023.09.28 7
2840 한인 뉴스 "북한, 월북 미군 중국으로 추방…미 당국, 신병 확보" report33 2023.09.28 8
2839 한인 뉴스 토니 서먼드 CA 주 교육감, CA 주지사 출마 선언 report33 2023.09.28 8
2838 한인 뉴스 UPS 남가주서 계절근로자 만명 채용 report33 2023.09.28 11
2837 한인 뉴스 남가주 개솔린 가격 급등세 지속..하루새 또 2센트 이상 상승 report33 2023.09.28 12
2836 한인 뉴스 북한 "미군병사 트래비스 킹 추방 결정" report33 2023.09.28 9
2835 한인 뉴스 현대차·기아 330만대 리콜…"엔진 부품 화재 위험" report33 2023.09.28 11
2834 한인 뉴스 "총기 트라우마에 개학이 두렵다".. '방탄 백팩' 사는 학부모 report33 2023.09.28 14
2833 한인 뉴스 머스크 때문에.. 러·중·이란 선전전 X에서 탄력받는다 report33 2023.09.28 8
2832 한인 뉴스 '러스트벨트' 미시간주서 대선 총성 울린다.. 바이든·트럼프 격돌 report33 2023.09.28 17
2831 한인 뉴스 UCLA, 기숙사 가격 낮추고 크기 줄일 계획.. 고시원 스타일 report33 2023.09.28 10
2830 한인 뉴스 한인마켓 일제히 추석맞이 대세일…상차림 식품 위주 가격 인하 report33 2023.09.27 9
2829 한인 뉴스 중국계 제쳤다.. 인도계 미국인, 440만명으로 아시아계 1위 report33 2023.09.27 8
2828 한인 뉴스 타겟, 매장 9곳 폐쇄.. "절도·조직적 소매범죄 증가" report33 2023.09.27 15
2827 한인 뉴스 CA, 총기 업계에 추가 세금 부과 최종 승인 report33 2023.09.27 8
2826 한인 뉴스 "우리 아빠 다시 걷도록 도와주세요" 딸의 눈물겨운 호소 report33 2023.09.27 12
2825 한인 뉴스 원달러 환율 1348원, 올해 최고치…달러화 강세에 하루 12원 상승 report33 2023.09.27 8
2824 한인 뉴스 재외국민 한국 셀폰 없어도 여권 이용해 본인인증 가능 report33 2023.09.27 9
2823 한인 뉴스 무상급식 수혜 대상 대폭 확대.. 지원금도 인상 report33 2023.09.27 9
2822 한인 뉴스 LA시 주차티켓 적발 전년대비 17%↓.. 하루 4,700건 report33 2023.09.27 11
2821 한인 뉴스 바이든 차남 헌터, 이번엔 '노트북 폭로' 트럼프 측근 고소 report33 2023.09.27 9
2820 한인 뉴스 성공한 사람들이 가장 많이 사는 주는? report33 2023.09.27 9
2819 한인 뉴스 FTC, 아마존 상대로 반독점 소송 제기.."낮은 품질, 높은 가격" report33 2023.09.27 9
2818 한인 뉴스 부대찌개와 '찰떡궁합' 스팸, 한국이 세계 2위 소비국 report33 2023.09.27 15
2817 한인 뉴스 [속보] '백현동,대북송금 혐의' 이재명 구속영장 기각 report33 2023.09.27 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5 Next
/ 65